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60캐럿 다이아몬드 핑크 스타…800억원 역대 최고가

세계에서 가장 큰 핑크 다이아몬드 '핑크 스타'

세계에서 가장 큰 핑크 다이아몬드 '핑크 스타'

 59.6캐럿의 세계에서 가장 큰 핑크 다이아몬드‘핑크 스타’가 4일 홍콩 소더비 경매에서 보석 경매 역대 최고가인 7100만 달러(약 800억원)에 팔렸다고 영국 BBC방송이 보도했다.  
 
59.6캐럿의 ‘핑크 스타’는 4일 보석 경매 역대 최고가인 7100만 달러(약 800억원)에 팔렸다.

59.6캐럿의 ‘핑크 스타’는 4일 보석 경매 역대 최고가인 7100만 달러(약 800억원)에 팔렸다.

 타원 모양의 핑크 스타는 3명의 전화 입찰자간 경쟁 끝에 가장 높은 금액을 써낸 홍콩 귀금속 소매업체 저우다푸(周大福ㆍChow Tai Fook)에 낙찰됐다고 BBC는 전했다. 핑크 스타의 낙찰가는 지난 5월 뉴욕 크리스티 경매에서 14.62캐럿 블루다이아몬드 ‘오펜하이머 블루’가 세운 5800만달러(약 681억원)을 넘어서며 역대 최고가를 기록했다.  

세계에서 가장 큰 핑크 다이아몬드
홍콩 소더비 경매에서 역대 최고가 낙찰

 
오펜하이머 블루 다이아몬드.

오펜하이머 블루 다이아몬드.

 
 1999년 아프리카지역 광산에서 발견될 당시 핑크 스타는 132캐럿짜리 원석이었다. 이를 2년 간 세공해 59.6캐럿의 다이아몬드로 만들어 경매에 내놨다. 당초 2013년 소더비 경매에서 뉴욕의 세공사 아이작 울프가 8300만 달러에 낙찰받았다. 하지만 울프가 돈을 입금하지 않아 끝내 취소됐다.  
 
 이번에 핑크 스타를 가져간 저우다푸는 1929년 설립된 세계 최대 귀금속 소매업체로 중국 전역에 2000개 점포를 운영하고 있다.  
 
백민정 기자 baek.min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