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40대 의사, ‘아내 살해 혐의’ 긴급 체포

40대 의사가 아내를 살해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충남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4일 아내를 살해한 혐의로 A씨(45)를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이날 오전 “A씨가 출근하지 않아 실종이 의심된다”는 병원 관계자의 신고를 받고 그의 위치를 추적해 영동고속도로 강릉방면 강릉휴게소 주차장에서 A씨를 검거했다.


A씨는 지난달 12일 충남 당진 자신의 집에서 아내를 살해한 뒤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된 A씨의 아내는 심장병 병력이 있어 당시 병사로 처리됐다.


하지만 아내의 유족이 진정서를 경찰에 접수한데다 A씨가 자신의 병원에 출근하지 않자 A씨가 아내를 살해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행방을 쫓아 왔다. 당시 장례를 치른 아내의 유족은 “타살이 의심된다”는 진정을 제기했다.


체포 당시 약물을 투약한 A씨를 병원에 데려간 경찰은 A씨가 퇴원하는 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