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아지 or 고양이'…눈 화장 전후로 이미지가 '확 바뀌는' 걸그룹 멤버

화장 안 한 제니(왼쪽)와 화장을 한 제니의 모습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일간스포츠]

화장 안 한 제니(왼쪽)와 화장을 한 제니의 모습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일간스포츠]

걸그룹 블랙핑크 멤버 제니의 화장 전후 상반된 모습이 온라인에서 화제다.
 
2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풀 메이크업을 한 제니와 눈 화장을 연하게 한 제니는 이미지가 다른 느낌이다"라고 설명했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눈 화장을 거의 하지 않은 제니는 강아지를 연상시키는 순하고 얌전한 이미지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화장을 안 했을 때 아기 같은 느낌이 난다" "귀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일간스포츠]

[사진 일간스포츠]

 
반면 눈 화장을 한 제니는 고양이처럼 새초롬하고 도도한 모습이다. 이에 네티즌들은 "화장한 게 연예인같은 느낌이라 더 좋다" "세련된 이미지가 어울린다"라고 했다.
제니 [사진 데이즈드 제공]

제니 [사진 데이즈드 제공]



한편 블랙핑크 제니는 영국 라이선스 패션&컬처 매거진 '데이즈드 앤 커퓨즈드'와의 4월호 인터뷰에서 "블랙핑크가 많은 분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할 생각"이라며 블랙핑크와 팬들에 대한 애정을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