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문재인, 安 비판에 "경쟁 하다 보면 서운한 점 생겨…다시 뭉칠 것"

[중앙포토]

[중앙포토]



22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사진) 전 대표가 안희정 충남지사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자신을 비판한 데 대해 "경쟁을 하다 보면 때로는 서운한 점도 생기고 토로하기도 하는 법"이라고 밝혔다.


문 전 대표는 이날 오후 대전광역시의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늘 강조하지만, 우리 당 후보들은 한 팀"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지금은 경쟁하지만, 그 경쟁이 끝나고 나면 함께 힘 모아 정권교체를 이뤄내야 할 한 팀"이라며 "다시 한팀으로 똘똘 뭉칠 테니 염려하지 마시기를 바란다"고 했다.
 
앞서 안 지사는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문재인 후보와 문 후보 진영의 비뚤어진 태도에 대해"라는 글을 게재하며 "문 전 대표와 캠프의 태도는 타인을 얼마나 질겁하게 만들고, 정떨어지게 하는지 아는가. 그런 태도로는 집권세력이 될 수 없다"고 비판했다.
 
그는 "문 후보 측은 끊임없이 자신의 발언을 왜곡하고 교묘하게 공격했다"며 "심지어 자신의 침묵까지도 공격하면서 자신들의 비난은 부당한 네거티브라고 역공했다"고 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