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하하·별 부부 첫째 드림이 이어 둘째 이름은 어떻게…작명 센스까지 케미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하하와 별이 둘째를 득남했다.

 22일 하하와 별이 둘째를 득남했으며 별과 아이는 건강한 상태라는 보도가 이어졌다. 두 사람의 둘째 아들의 이름은 소울이다. 부부는 2013년 낳은 첫째 아들 이름을 드림이로 지었다. 하하와 별은 2012년 결혼했다.

 이에 네티즌은 “하하 별 부부다운 작명인 듯” “하하 닮아서 하하 많이 웃고 별 닮아서 별처럼 빛나는 아이가 되세요” 등 반응을 보이고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