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재명, 文에..."지적을 네거티브로 몰아, 참 답답한 후보"

이재명 성남시장이 2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한국노총 전국단위노조 대표자대회에 참석했다. [사진 오종택 기자]

이재명 성남시장이 2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한국노총 전국단위노조 대표자대회에 참석했다. [사진 오종택 기자]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2일 이른바 '전두환 표창' 논란을 네거티브로 규정한 가운데, 이재명 성남시장이 이날 문 전 대표를 거론하며 "참 답답하신 후보"라고 밝혔다.


이 시장 측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어떠한 지적도 용납하지 않는 권위적인 가부장의 모습이 보인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시장은 또 "정당한 검증을 네거티브로 몰아가는 것 자체가 네거티브"라며 "그것이 바로 불통"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 시장은 이날 오전 전북도의회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도 문 전 대표 아들의 '취업 논란' 문제를 얘기하기도 했다.
 
이 시장은 "문 전 대표 자녀 취업 문제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아니라고 한다"라면서도 "절차적으로 지적해야 할 점은 사실인 것으로 보인다"고 밝힌 바 있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