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4억명 이용하고 지구 1000바퀴 달린 공항철도 10년

서울역과 인천국제공항을 오가는 공항철도가 오는 23일로 개통 10년을 맞는다. 지금까지 이용한 사람만 4억여명에 이르고 운행 거리도 지구를 1000바퀴 돈 거리와 맞먹는다.
22일 공항철도에 따르면 공항철도는 2007년 3월 23일 인천국제공항역~김포공항역(1단계 구간) 운행을 시작으로 개통했다. 3년 뒤인 2010년 12월 29일 서울역(2단계 구간)까지 개통하면서 총 58km 거리를 하루 평균 361차례 달리는 지금의 공항철도가 됐다. 철도 역사도 개통 초기 6개에서 현재 12개로 늘었다.

오는 23일로 개통 10주년 맞은 공항철도
서울역~인천공항까지 58㎞, 하루 평균 361회 운행
10년간 3억9500만명 이용하고 5500만㎞ 달려
하루 이용객 개통 초 1만3000명에서 21만5920명으로

오는 23일로 개통 10년을 맞은 공항철도. 서울역에서 인천국제공항까지 12개 역사, 58㎞를 운행한다. [사진 공항철도]

오는 23일로 개통 10년을 맞은 공항철도. 서울역에서 인천국제공항까지 12개 역사, 58㎞를 운행한다. [사진 공항철도]

개통 첫해 하루 평균 이용객은 1만3000명이었지만 지난해는 하루 평균 21만5920명이 이용한 것으로 조사돼 16.6배나 증가했다.
지난 10년간 누적 이용객은 일반 열차 3억9000만명, 직통 열차 500만명 등 모두 3억9500만명이다. 국민 1명당 7.6회씩 공항철도를 이용한 셈이다.
공항과 가까운 만큼 외국인의 이용 비율이 높았다. 개통 첫해 12만7315명이던 외국인 이용객 수는 지난해 285만3700명으로 늘어나는 등 현재까지 1400만명이 이용했다.
공항철도 관계자는 "고고도미사일방어(THAAD·사드) 체계의 한반도 배치에 따른 한·중 갈등으로 지난 15일 이후 중국인 관광객의 방한이 금지됐지만, 지난달보다 중국을 포함, 홍콩·싱가포르 등 중화권 이용객 수가 3% 정도 줄었을 뿐 하루 평균 외국인 이용객 수는 큰 변화가 없다"고 말했다.  
서울역에서 인천국제공항까지 58㎞를 운행하는 공항철도가 지난 10년간 운행한 거리는 5500만㎞다. 지구(둘레 4만6250㎞)를 1000바퀴 돌고 지구에서 달까지(거리 38만3000㎞) 72회를 왕복한 셈이다.
[공항철도 제공]

[공항철도 제공]

12개 역사 중 이용객이 가장 많은 역은 김포공항역(하루 7만8000명)이었다. 이어 계양역(5만9000명), 서울역(5만6000명) 순이었다.
 이용객이 많은 구간은 김포공항∼계양역 구간으로 하루 평균 1만9000여명이 오간다. 김포공항역∼검암역(하루 평균 1만여명)과 김포공항역∼서울역(하루 평균 9000여 명) 등도 이용객이 많은 구간으로 꼽힌다.
이용객이 가장 많았던 날은 지난 1월 20일(26만9758명)이고 가장 적었던 날은 개통 초기인 2007년 9원 24일(8836명)이었다. 
서울역부터 인천공항역까지 정차하지 않고 그대로 가는 직통 열차는 개통 첫해 하루 48명이 탄 날도 있었지만, 지금은 하루 평균 이용객 수가 4000여 명에 이르는 등 종점까지도 빈 자리가 거의 없다고 한다.
 항공사 탑승 수속 등을 미리 할 수 있는 서울역 도심공항터미널 이용객도 2010년 처음 운영을 시작한 뒤 누적 이용객 수가 64만221명으로 집계됐다.
 김한영 공항철도 사장은 "개통 초기 부진한 이용객 수로 세금 낭비라는 지탄을 받기도 했지만 현재는 끊임없는 개선 노력으로 대한민국 관문 철도로 부상하고 있다"며 "개통 10년을 계기로 안전과 서비스, 경영 등 모든 분야에서 한 단계 더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오는 23일로 개통 10년을 맞은 공항철도. 서울역에서 인천국제공항까지 12개 역사, 58㎞를 운행한다. [사진 공항철도]

오는 23일로 개통 10년을 맞은 공항철도. 서울역에서 인천국제공항까지 12개 역사, 58㎞를 운행한다. [사진 공항철도]

한편 공항철도는 개통 10년을 맞아 다양한 기념행사를 연다. 23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직통·일반열차와 12개 역사 곳곳에 마련된 창립기념 스탬프 3개를 찾아 인증샷을 찍어 공항철도 홈페이지에 올리면 추첨을 통해 일본여행 항공권, 여행용 캐리어, 휴대용 보조배터리 등을 준다. 23∼26일 서울역 도심공항터미널에서 탑승수속을 마친 모든 고객에겐 직통 열차 1인 운임을 1500원 할인해줄 예정이다. 공항철도 개통일이 생일인 고객에게도 기념품을 증정한다.
인천=최모란 기자 mor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