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광운대 '찾아가는 청년버스' 출정식···올 15개 대학 방문

광운대학교(총장 천장호)에 2017년 찾아가는 청년버스가 등장했다.  
 
2017년 3월 21일(화) 오전 11시 30분 광운대 캠퍼스 비마관 앞 광장에는 대통령직속 청년위원회(위원장 박용호)에서 운영하는 2017년 찾아가는 청년버스 출정식 행사가 열렸다. 2017년 찾아가는 청년버스는 올해 광운대를 시작으로 총 15개 대학을 찾아갈 예정이다.
 
‘찾아가는 청년버스’는 2013년부터 전국을 다니며 다양한 청년의 목소리를 듣고, 취?창업 등 청년진로 고민에 대한 맞춤형 상담과 정부 청년 지원 프로그램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2013년부터 2016년까지 총 91회 운영되었으며 맞춤형 상담에 참여한 인원은 총 16,159명에 이른다.
 
올해는 기존 12개 공공기관(교육부, 고용노동부 등)에서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한국직업능력개발원,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 등 3개의 기관이 신규로 함께 참여하여 총 15개 기관이 협력함에 따라 청년들을 위한 상담 프로그램이 한층 강화된다.
 

21일(화) 광운대에서 열린 ‘2017년 찾아가는 청년버스 출정식’에는 광운대 천장호 총장을 비롯하여 김영곤 교육부 국장, 안양옥 한국장학재단 이사장, 대통령직속 청년위원회 박용호 위원장 등이 참석하여 청년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세레머니와 600개의 응원도시락 나눔 행사가 진행되었다. 이후 인기개그맨 김영철씨가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청년들에게 자존감과 용기를 키워줄 수 있는 토크 버스킹이 이어져 약 1000명의 학생들로부터 큰 환호를 받았다.
 
또한 오후에는 취·창업, 진로 상담 외 취업 준비생에게 자기소개서 컨설팅, 면접 이미지 메이킹, 퍼스널 컬러진단 등 1:1 맞춤형 상담 프로그램이 진행되어 취업을 준비하는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되었다.
 
광운대 천장호 총장은 “찾아가는 청년버스는 자신을 꿈을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실질적이고 다양한 도움을 줄 수 있는 행사”라며 “취업상황이 많이 어려운 요즘이지만 자신의 꿈을 위해 준비하는 청년들에게 다시 한 번 용기를 낼 수 있도록 아낌없는 응원을 보낸다”고 말했다.
 
2017년 찾아가는 청년버스 행사는 21일(화) 광운대 행사를 시작으로 매월 전국의 청년들을 만날 계획이며 자세한 일정은 청년위원회에서 운영하는 청년포털을 참조하면 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