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여성 8명 연쇄 성폭행한 20대 학원 원장…수법 보니

수면제를 탄 음료를 먹여 정신 잃은 여성을 성폭행한 20대 학원장이 구속기소됐다. [중앙포토]

수면제를 탄 음료를 먹여 정신 잃은 여성을 성폭행한 20대 학원장이 구속기소됐다. [중앙포토]

음료에 수면제를 탄 뒤 먹여 정신을 잃게 하는 수법으로 여성 8명을 성폭행한 20대 학원 원장이 법정에 서게 됐다.


22일 청주지검은 이 같은 혐의(강간)로 청주의 한 학원 원장 A(29)씨를 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이날 검찰에 따르면 A씨는 2015년 12월부터 지난해 12월까지 학원을 운영하면서 알게 된 여대생 등 20∼30대 여성 8명을 강간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술이나 커피 등에 수면제를 타서 먹인 뒤 여성들이 정신을 잃으면 모텔로 데리고 가 성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수면제는 자신이 학원 운영으로 잠을 제대로 못 잔다는 핑계로 병원에서 향정신성의약품 졸피뎀 성분이 든 약을 처방받아 범행에 이용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