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체 이후에도 변함없는 우정 간직하는 아이돌

[사진 인스타그램 캡쳐]

[사진 인스타그램 캡쳐]

걸그룹 레인보우의 단체 여행 사진이 공개됐다.
 
지난 17일 지숙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 편”이라는 설명과 함께 레인보우 7주년 여행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레인보우 멤버들은 해변에서 다 같이 만세 포즈를 취하며 점프를 하고 있다.
 
[사진 인스타그램 캡쳐]

[사진 인스타그램 캡쳐]

 
특히 레인보우 멤버들이 빨, 주, 노, 초, 파, 남, 보 7가지 무지개 색깔에 맞춘 단체티를 입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사진 인스타그램 캡쳐]

[사진 인스타그램 캡쳐]

[사진 인스타그램 캡쳐]

[사진 인스타그램 캡쳐]

오승아, 조현영, 재경 등도 7주년 여행 사진을 자신의 SNS에 올려 훈훈함을 자아냈다.
 
2009년 데뷔한 걸그룹 레인보우는 지난해 10월 공식 해체를 선언하고 각자의 길을 걷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해체 후에도 함께 하는 모습 보기 좋다” “7명 우정 영원하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서환 인턴기자 kim.seohw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