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문재인, 사드 반대하는 이재명에게 “시원할 수는 있는데…”

 
[사진 MBC 캡처]

[사진 MBC 캡처]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에 대해 이재명 성남시장과 입장 차이를 분명히 했다.
 
 문 전 대표는 22일 방송된 MBC 프로그램 ‘100분 토론’에서 “사드 배치 반대하면 시원할 수는 있는데  당장 북핵에 대해서 마땅한 대응 수단이 없다. 많은 국민들이 사드가 북핵 대응 방안으로 많이들 알고 계신다. 이미 사드 부품이 반입되어 있는 상황에서 미국과 한미 동맹 관계를 어떻게 풀 수 있나”고 물었다.
 
 이에 대해 이 시장은 “사드가 수도권 방어를 못한다는 객관적인 사실을 국민에 알려줘야 한다. 유력하게 차기 대통령 되실 분인데 사실에 맞지 않는 얘기를 하시면 어떻게 합니까”라고 물었다. 또 “워낙 중대한 사안이라 기본적인 입장을 정해야지, 애매하게 이쪽도 아니고 저쪽도 아니면 (상대국이) 더 심하게 나옵니다”고 밝혔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