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방송 중 표정관리에 실패한 유재석‥이유는

[사진 MBC 방송 캡처]

[사진 MBC 방송 캡처]

방송인 유재석(44)이 방송에서 정색한 모습이 재조명되며 네티즌에게 큰 웃음을 주고 있다.
 
2015년 MBC '무한도전'에는 방송인 김영철이 '로맨스가 필요해' 프로젝트 세 번째 소개팅남으로 소개됐다.
 
[사진 MBC 방송 캡처]

[사진 MBC 방송 캡처]

이날 김영철을 찾아간 무한도전 멤버들은 "너를 위해 소개팅을 주선하겠다"고 호언장담했다. 그러면서 "이상형이 어떻게 되냐"고 물었다.


김영철은 "신민아가 이상형이다"라고 답했고, 이를 지켜본 유재석의 표정은 심각했다.
 
[사진 MBC 방송 캡처]

[사진 MBC 방송 캡처]

카메라에 자기 표정이 잡힌 모습을 깨달은 유재석은 "내 표정이 싸늘했냐"며 "(당황해) 표정 관리가 안 돼 그랬다"고 해명했다.
 


이를 본 네티즌은 "유재석 표정 안 좋은 거 처음" "너무 웃기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