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음식 미션 도중 죽을 고비 넘긴 아이돌

[사진 GTV 방송 캡처]

[사진 GTV 방송 캡처]

걸그룹 에이프릴 멤버 나은이 '방송 도중 죽을 고비를 넘겼다'는 유머 내용이 온라인에서 빠르게 퍼지고 있다.
 
2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찬 음식 빨리 먹는 미션 중 죽을 고비 넘긴 아이돌'이라는 움짤(움직이는 짤방)이 올라왔다.
 
해당 움짤은 지난 2016년 방송된 GTV '에이프릴의 마이위시' 중 하나로 멤버들은 멤버 현주의 위시(소원)인 먹방투어를 떠났다.
 
방송에서 나은은 자신의 손을 살펴보다 "손이 파래졌다"며 놀라워했다. 그러다 휴지로 닦아보니 검정 바지에서 묻어나온 잉크라는 것을 깨닫고 황당해했다. 나은은 "몸이 썩어 문드러진 줄 알았다"고 울먹거리기도 했다.


이를 본 네티즌은 "귀엽다" "그래도 먹기 미션은 함부로 해선 안 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