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장인 어른에게 막말 던진 'BJ철구'

유튜브 캡처

유튜브 캡처

BJ철구가 색다른 방법으로 장인어른에게 효도를 하려다 막말을 던진 영상이 공개돼 화제다.
 
지난 17일 BJ철구는 자신의 유튜브 계정에 '무리한 BJ 교육에 격노한 장인어른'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방송 콘셉트는 장인어른의 '1일 BJ체험'으로 꾸며져 철구는 자신만의 방식대로 방송을 진행해 나갔다.
 
특히 철구는 방송 도중 장인어른에게 "죄송한데 면상을 앞으로 내밀어 달라"고 말했고 이는 장인어른의 분노를 사기도 했다.
 
하지만 그 와중에 '별풍선'이 터지자 철구는 "아 300개..! 300개 감사드립니다"라고 상황을 모면하며 프로 BJ다운 면모를 보였다.
유튜브 캡처

유튜브 캡처

이외에도 철구는 별풍선 리액션 노하우를 전수했다. 그는 격렬한 '엉덩이춤'을 가르치는가 하면 장인어른에게 소시지를 바닥에 던지게 한 뒤 주워 먹는 '강아지 흉내'를 몸소 선보였다.
유튜브 캡처

유튜브 캡처

 
이에 장인어른은 "먹고 살기 힘들다 진짜"라고 말하며 씁쓸한 웃음을 지어 보였다.


임유섭 인턴기자 im.yuseop@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