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 前 대통령, 내일 檢 출두 전 대국민메시지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검찰 출두에 앞서 헌법재판소의 파면 선고 이후 사실상 처음으로 대국민 메시지를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박 전 대통령 측 손범규 변호사는 20일 기자들에게 “말씀하실 게 준비돼 있다”며 “변호사들, 다른 사람들과도 상의를 했을 것”이라고 밝혔다.
 
손 변호사는 그러나 “입장 표명 장소와 표명할 내용 등 더 자세한 것은 알지 못한다”고 말을 아꼈다.
 
박 전 대통령은 21일 오전 9시쯤 경호 차량을 이용해 서울 삼성동 자택에서 서울중앙지검으로 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후 당일 오전 9시30분쯤 서울중앙지검에 도착해 청사 현관 정문 쪽에 설치된 포토라인을 지나게 된다.
 
정치권에선 박 전 대통령이 검찰로 향하기 전 자택 앞 혹은 검찰에 도착한 뒤 포토라인에 서서 취재진에 둘러싸인 채 준비한 메시지를 읽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내용은 대국민 사과와 자신의 무고함을 강조할 것이라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