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학규, 19일 5·18 참배 후 광화문광장서 출마선언



"희생으로 열린 민주주의, 국민주권시대로 승화"



【광주=뉴시스】송창헌 기자 = 국민의당 대선 주자인 손학규 후보가 19일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찾아 헌화·분향한 뒤 상경, 대선 출마 선언을 할 예정이다.



손 후보는 19일 오후 3시30분 서울 광화문광장 세종대왕 동상 앞에서 제19대 대선 출마를 공식 선언한다.



세종대왕 동상 앞을 출마선언 장소로 택한 데 대해 캠프 측은 "광화문광장은 국민들이 촛불로 국민주권시대를 선언한 상징적인 장소고, 세종대왕 같은 애민대통령이 되겠다는 손 후보의 의지가 담긴 것"이라고 밝혔다.



손 후보는 "5월 영령들의 고귀한 희생으로 일궈낸 민주주의를 국민들이 보다 안전하고 더욱 행복해지는 7공화국의 국민주권시대로 승화,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앞서 손 후보는 18일 전남 강진을 찾았다.



'강진은 한국의 어머니'라고 평가하는 등 깊은 애정을 드러낸 손 후보는 대선출마 공식 선언을 앞둔 이날 다산초당을 찾아 "강진의 사랑을 받고 산 손학규가 강진에서 불러 일으킨 다산의 개혁사상으로 나라를 구하는데 한 몸 던지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goodchang@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