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서미즈메디, 로타바이러스 감염 신생아 18명으로 늘어

 서울 강서미즈메디 산부인과에서 로타바이러스에 감염된 신생아가 추가로 확인됐다.


1회용 주사기에 들어 있는 로타바이러스 백신과 소아마비 백신 . [ 글락소스미스클라인 ( GSK ) 제공 ]

1회용 주사기에 들어 있는 로타바이러스 백신과 소아마비 백신 . [ 글락소스미스클라인 ( GSK ) 제공 ]

질병관리본부는 17일 오후 4시를 기준으로 로타바이러스에 감염된 신생아 수가 18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날 로타바이러스에 감염된 신생아 3명이 산후조리원에서 추가로 확인됐다. 환아들은 이 병원의 신생아실을 거쳐 간 것으로 전해졌다.


이 병원은 지난 15일 신생아실에 있던 신생아 7명이 로타바이러스에 감염된 사실이 확인돼 보건당국의 조사가 진행되고 있다.
 
보건당국이 병원 의무기록 등을 확인한 결과 9일과 13일에도 로타바이러스 추가 감염이 있었고, 환아들과 신생아실에 함께 머문 신생아 20명 중 6명에게도 전파된 것으로 드러났다.
 
질병관리본부는 일부 환아들을 격리하고 추가 감염자가 머문 산후조리원의 다른 신생아들에 대해서도 감염 여부를 검사할 예정이다.
 
유길용 기자 yu.gily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