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연예기획사 대표, 걸그룹 연습생 3명 성폭력 의혹…경찰 수사

연예기획사 대표가 가수를 지망하며 걸그룹 데뷔를 준비하던 10대 연습생들에게 성범죄를 저질렀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6일 경기북부경찰청에 따르면 한 연예기획사 대표 A씨가 지난해 10대 연습생 3명에게 성폭력을 저질렀으니 처벌을 원한다는 내용의 신고가 최근 접수됐다.
 
피해자들은 “A씨가 술 시중을 들게 하고, 합숙 생활을 하며 성추행과 성폭행을 저질렀다”고 주장하고 있다고 한다.

또 견디다 못한 파해자들이 소속사를 떠나려 하자 거액의 위약금을 물리겠다고 협박했다고도 한다.

경찰은 A씨가 기획사 대표라는 지위를 이용해 강제로 성폭력 등을 저질렀는지를 수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수사가 진행 중인 사안으로, 구체적인 내용은 밝힐 수 없다”며 “사실관계를 철저히 수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의정부=전익진 기자 ijj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