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취준생 폭풍 동감' … 구직자 처지 절절히 보여준 고아성 연기

MBC '자체발광 오피스'

MBC '자체발광 오피스'

배우 고아성이 눈물겨운 취준생 연기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샀다.
 
지난 15일 첫 방송된 MBC '자체발광 오피스'에는 고아성이 출연해 아르바이트로 근근히 살아가는 취업 준비생 은호원 역을 맡았다.
 
이날 고아성은 한 회사 면접에 참여해 실감 나는 취준생 연기를 선보였다.
 
면접관 서우진 역의 하석진은 고아성의 자기소개서를 살펴보다 "신입이 리더십을 어디다 쓰려고 하느냐. 우리 회사에 필요한 사람인지 무엇으로 보여줄 거냐"고 고아성을 다그쳤다.
 
예상치 못한 하석진의 반응에 고아성은 당황해했다. 이후 마음을 가다듬은 고아성은 "아르바이트를 통해 인내를 배웠다"며 "저는 참는 걸 잘한다. 회사를 위해 모든 걸 바칠 각오가돼 있다 "고 말했다.
 
그러자 하석진은 "무엇을 참을 수 있는지 보여달라"고 말했다.
 
결국 고아성은 면접장 구석에서 다른 면접자들이 면접을 볼 동안 벽을 보고 섰고 "참을 수 있다. 참을 수 있다..."라고 되뇌어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임유섭 인턴기자im.yuseop@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