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안희정 "10년 일하면 1년 쉬는 '전국민 안식제' 추진"

[중앙포토]

[중앙포토]



16일 더불어민주당 대선 주자인 안희정(사진) 충남지사가 "10년 일하면 1년 쉬는 '전국민 안식제'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안 지사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안희정이 제안하는 시대교체 정책설명회'를 열고 "과로 시대에서 쉼표 있는 시대로 바꾸자"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사회적 대타협을 통해 10년 일하면 1년 쉴 수 있다"며 "회사 눈치를 보지 않고 학습, 여가, 돌봄을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안 지사는 자치분권 실현을 목표로 하는 정책으로 "지방 국·공립대 학비를 제로( zero)로 만들겠다"고 했다. 그는 "경쟁력 있는 인재가 대한민국 곳곳에 자리 잡기 위해서는 모든 지방 국공립대학에 대해 학비 제로를 실현해야 한다"며 "9개 지방 거점 국립대학에서 시작해나가겠다"고 했다. 청와대와 국회, 대법원, 대검찰청을 세종시로 이전하는 방안도 제시됐다.
 
또 그는 "반칙·편법의 시대를 공정·정의의 시대로 교체한다"며 검찰 수사권과 기소권 분리, 고위공직자 비리수사처 도입 등 사법·검찰개혁 정책도 언급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