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여자가 남자보다 살 빼기 더 어려운 이유

뱃살.

뱃살.

살을 빼는 것은 누구에게나 힘든 일이지만 여성이 남성보다 살을 빼기 특히 더 어렵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영국 에버딘 대학교, 케임브리지 대학교, 미국 미시건 대학교 공동 연구팀은 비만치료제를 투여한 쥐 실험을 진행했고, 그 결과 식욕과 신체활동을 조절하는 효소가 큰 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뚱뚱한 쥐에게 비만치료제를 투여했다. 수컷 쥐는 곧장 체중감량에 성공했지만 암컷 쥐는 비만 상태를 유지했다. 비만치료제 투여 이후 수컷 쥐는 식욕이 줄어들었을 뿐 아니라 신체활동과 에너지소비량이 많아졌지만 암컷 쥐는 식욕이 줄어든 것 외엔 별다른 특이사항을 보이지 않은 것이다.
 
그 이유는 바로 'POMC 효소의 농도 차이 때문'이라고 밝혔다. POMC는 식욕을 통제하고 신체활동과 에너지소비량을 증가시키는 기능을 한다.
 
이 연구를 이끈 로라 헤이슬러 교수는 "이 연구는 성에 따라 다른 다이어트 방법이 고안돼야 하는 구체적인 증거"라며 "남녀 신체 구조의 차이점을 파악해 이에 따른 비만치료제가 개발돼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희주 인턴기자 lee.heej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