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매거진M] '시간위의 집' 김윤진, 노인분장 위해 얼굴 풀칠까지…

배우 김윤진이 영화 '시간위의 집(4월6일 개봉, 임대웅 감독)에서 열연을 펼친 것으로 드러났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14일 오전 롯데시네마건대입구에서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 '시간위의 집'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배우 김윤진은 노인 분장을 위해 "얼굴 전체에 풀칠을 2~3번 한 후 드라이어로 말린다. 온 몸의 수분이 다 사라지는 기분이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김윤진(시간위의 집)

김윤진(시간위의 집)

 
'시간위의 집'은 남편과 아들을 살해한 혐의로 체포된 미희(김윤진)가 25년의 수감 생활 후 사건이 발생한 그 집으로 돌아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국제시장'(2014, 윤제균 감독) 이후 3년 만에 스크린으로 복귀하는 배우 김윤진은 수감생활 후 병을 앓는 미희 캐릭터를 표현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김윤진은 "배우로서는 꿈의 역할이었던 것 같아요. 다시는 만나기 힘든 역할이겠다 싶은 생각도 들고요. 제가 스릴러를 진짜 좋아하거든요"라며 영화에 대해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시간위의 집 스틸 영화사제공

시간위의 집 스틸 영화사제공

 
'시간위의 집' 각본은 '검은 사제들'(2015)의 장재현 감독이 맡았고 공포영화 '스승의 은혜'(2006)를 만든 임대웅이 감독이 연출했다. 김윤진 외에도 옥택연, 이한위 등이 출연할 예정. 
 
박지윤 인턴기자 park.jiyoon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