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해킹 당한 뒤 강제로 생존신고한 남자 연예인

[사진 강하늘 인스타그램]

[사진 강하늘 인스타그램]

배우 강하늘이 SNS 개인 계정을 해킹당한 뒤 근황을 올리며 네티즌들에게 웃음을 주고 있다.
[사진 강하늘 인스타그램]

[사진 강하늘 인스타그램]

 
강하늘은 지난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얼음을 만지고 있는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에는 이 게시물을 올리게 된 경위에 대한 설명을 덧붙였다.
 
[사진 강하늘 인스타그램]

[사진 강하늘 인스타그램]

 
그는 "해커가 제 비밀번호를 상기시켜주고자 해킹을 했다"며 "인스타 좀 자주하라는 말을 듣는데 그 말을 안 들어서 혼나는 것 같기도 하다" "이렇게라도 생존신고를 올리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해킹을 당하며 팔로우 수가 급격히 늘었는데, 기왕 이리 된 건 운명이라 생각하고 친하게 지내요"라고 말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왜 해커가 나는 팔로우 안 했을까" "운명이라 생각하고 친하게 지내자니 너무 귀엽다" "강 스카이 너무 착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희주 인턴기자 lee.heej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