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용자 절반 이상이 "포털은 언론"

 언론사로부터 뉴스 콘텐트를 받아 제공하고 있는 인터넷 포털은 언론일까. 이용자 절반 이상은 인터넷 포털을 언론이라고 인식하고 있다는 결과가 나왔다.
 14일 한국언론진흥재단이 지난해 전국 19세 이상 5128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2016 언론수용자 의식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인터넷 포털이 '언론'이라고 생각합니까'란 질문에 응답자의 56.4%가 '언론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잘 모르겠다'는 대답이 25.0%였으며 '언론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는 답은 18.6%였다.
                                 [출처 한국언론진흥재단]

[출처 한국언론진흥재단]



 특히 포털이 언론이라고 답한 비율은 연령대가 낮으면 낮을수록 높았다. 20대 응답자 71.5%가 언론이 포털이라고 답했으며, 30대는 71.0%, 40대 65.7%, 50대 51.9%, 60대 이상 29.4%가 '언론이 포털'이라고 답했다.
 또 인터넷으로 뉴스를 접한 이용자들의 절반 이상은 뉴스의 출처도 모른 채 뉴스를 접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서 본 뉴스가 어느 언론사가 작성한 뉴스인지 알고 있느냐'는 질문에 성인 응답자의 52.9%가 '거의 모른다'고 답했다. '거의 다 알고 있다'는 응답은 7.7%에 불과했다.
                                 [출처 한국언론진흥재단]

[출처 한국언론진흥재단]

 
 청소년의 경우는 응답자의 59.9%가 '거의 모른다'고 답했으며 '거의 다 알고 있다'는 응답은 4.0%에 불과해 성인보다 출처에 대한 인지가 더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노진호 기자 yesn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