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소혜 "악성루머 유포자 11명 검찰 송치…법적 대응 계속"

그룹 아이오아이 출신 가수 김소혜 측이 악플러 고소 관련 공식입장을 밝혔다.
 
김소혜 소속사 S&P엔터테인먼트는 13일 공식 홈페이지에 ‘김소혜 악성 루머 유포자 수사 진행에 관한 공지’라는 제목으로 게시글을 올렸다.
 
김소혜 측은 “김소혜 악성 루머 유포자들에 대한 수사 진행 상황을 문의하시는 분들이 많아 현재까지의 수사 진행 현황을 공지한다”며 “당사는 지난해 9월 김소혜 악성 루머 유포자 11명에 대한 관할 수서 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한 바 있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경찰서에 피의자를 검거하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사건을 송치한 상황”이라며 “피의자들의 형이 확정되는 대로 결과를 다시 공지하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피의자들에 대해 형사 고소와는 별개로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라며 “최근 팬들의 제보로 새롭게 확인되는 악성 루머 유포자들에 대해서도 강력한 법적대응을 계속하겠다”고 강조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