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심사위원 수준' … 프리스타일 천재 ‘고등래퍼’ 조원우의 실력

[사진 Mnet '고등래퍼']

[사진 Mnet '고등래퍼']

‘고등래퍼’ 조원우가 수준 높은 프리스타일 랩을 선보여 화제다.
 
지난 10일 방송된 엠넷 ‘고등래퍼’에서는 주어진 제시어를 가지고 프리스타일 랩배틀을 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지역대항전으로 대결이 펼쳐져 부산 경상지역 대표인 조원우와 광주 전라지역의 최서현이 맞붙게 됐다.
 
조원우는 프리스타일 대회 수상자 출신인만큼 뛰어난 랩 무대를 선보여 모두를 감탄하게 했다.
 
그는 ‘알바’, ‘아빠’, ‘교육’, ‘왕따’, ‘엄마’의 5가지 주제어를 가지고 즉석에서 단어를 조합해 재치 있는 가사를 만들었다.
[사진 Mnet '고등래퍼']

[사진 Mnet '고등래퍼']

[사진 Mnet '고등래퍼']

[사진 Mnet '고등래퍼']

 
청중들의 환호는 물론이고 심사 중이던 매드클라운도 “저거 어떻게 하는 거야?”라고 말하며 조원우의 프리스타일 랩에 놀라움을 나타냈다.
 
[사진 Mnet '고등래퍼']

[사진 Mnet '고등래퍼']

심사 결과 부산 경상의 조원우가 284점을 획득해 245점을 획득한 광주 전라의 최서현에게 승리를 거뒀다.
 
김서환 인턴기자 kim.seohw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