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상수·김민희, 열애사실 공식인정 "사랑하는 사이"

홍상수 감독(왼쪽)과 배우 김민희 기자회견 [유투브 통통TV 캡처]

홍상수 감독(왼쪽)과 배우 김민희 기자회견 [유투브 통통TV 캡처]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13일 공개적으로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홍 감독과 김민희씨는 이날 오후 서울 건대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언론시사회에서 기자들의 질의응답에 "사랑하는 사이"라고 대답했다.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배우 영희가 유부남 영화감독과 사랑에 빠지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기자간담회에서 홍 감독은 '둘이 가까운 사이라고 했는데 정확히 해명해달라'는 기자의 질문에 "이야기해야할 자리인지는 모르겠지만, 저희 두사람 사랑하는 사이"라고 대답했다. 홍 감독과 김민희씨는 질문을 받은 뒤 누가 먼저 대답할지를 웃으며 상의하다 홍 감독이 먼저 마이크를 잡은 뒤 "그간 언론 보도에 대해 이야기하지 않은 것은 처음에는 이런 이야기를 해야할 이유가 없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개인적인 일"이라고 한 뒤 "시간이 지나다보니 다들 아시는 것처럼 얘기해 더 이상 얘기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했었다"고 말했다. 그는 "개인적인 부분은 정말 개인적으로 저희가 책임져야 하는 부분"이라며 "저희가 영화를 정상적으로 만들었으니 영화에 대해 이야기하면 좋겠다"고 말을 마쳤다.
 
이어 배우 김민희씨가 마이크를 든 뒤 "진심을 다해 만나고 사랑하고 있습니다"라며 "다가올 상황, 놓여진 상황을 겸허히 받아들이겠다"는 말을 남겼다.
 
이지상 기자 ground@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