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근혜 구속" 외친 초등학생 위협하는 시위 참가자

지난 9일 한 유튜브 채널에는 초등학생에 위협적인 태도를 보인 시위 참가자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올라왔다.
[사진 유튜브]

[사진 유튜브]

 
당사자가 직접 촬영한 이 영상 속에는 초등학생과 탄핵 반대 집회 참가자가 실랑이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영상에선 중년의 남성이 초등학생에게 다가와 "너 욕하지 마. 너 몇 학년이냐"며 나이를 물었다. 이에 초등학생은 "6학년이에요. 충분히 알 만한 나이예요"라고 답했다.
 
그러자 "네가 뭘 안다고 욕을 하냐"며 아는 걸 얘기해보라고 요구한다. 이에 학생은 지지 않고 "최순실 국정 농단, 박근혜 세월호 7시간" 등을 답했다.
 
그러자 중년 남성은 "내가 설명해 줄게. 이리 와봐"라며 학생을 어디론가 데리고 가려 했고, 남학생은 "설명 안 해주셔도 된다"며 길을 돌아섰다. 그러나 "설명을 해준다는데 왜 그러냐"며 자전거를 타고 계속해서 학생을 따라와 길을 막아섰다.
 
결국 이를 발견한 경찰이 중년 남성의 행동을 저지했고 상황이 마무리됐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손자뻘의 초등학생에게 공포감을 주며 위협적인 행동을 했다고 공분하고 있다.
 
이희주 인턴기자 lee.heej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