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흔한 조기축구 풍경” 박지성 딸 안고 사네티와 셀카

[사진 SNS 캡처]

[사진 SNS 캡처]

배성재 아나운서가 축구선수 출신 박지성(36)과 하비에르 사네티(44)의 투샷을 공개했다.
 
배성재는 12일 자신의 SNS를 통해 “밀라노의 흔한 조기축구 풍경. 박서방 vs 사네티”라는 문구와 함께 여러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박지성과 사네티가 축구장에서 사이 좋게 대화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두 전설의 만남만으로도 감탄을 자아낸다.
 
사진 속 박지성은 딸 연우를 안고 자연스럽게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배성재는 “연우의 난입으로 수차례 중단”이라고 재치 넘치는 설명을 더하기도 했다.
 
 
한편 박지성은 배성재 아나운서의 주선으로 만난 김민지 아나운서와 2014년 5월 결혼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