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윤덕여 女축구대표팀 감독 "경험과 조직력으로 북한전 도전"

여자축구대표팀 사령탑 윤덕여 감독이 북한과의 여자 아시안컵 원정경기를 앞두고 승리의 키워드로 경험과 조직력을 꼽았다.
 
윤 감독은 13일 서울 중구 하나은행 본사에서 열린 대표팀 명단 발표 기자회견에서 다음달 북한에서 열리는 아시안컵 예선에 참가할 23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여자대표팀은 다음달 평양에서 북한 우즈베키스탄 등과 아시안컵 최종예선 조별리그를 치른다. 조 1위 한 팀만 본선에 올라갈 수 있어 쉽지 않은 승부다. 
 
윤 감독은 "부임 후 꾸준히 세대교체를 위해 노력했지만, 아시안컵 예선 통과를 위해 경험이 있고 선수단의 중심을 잡아줄 수 있는 선수들을 다시 불러들였다"면서 "최근 참가한 키프로스컵 국제대회에서는 그동안 함께하지 못한 선수들끼리 조직력을 맞춰나가는 게 초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이어 "북한을 상대로 경험과 조직력을 잘 살려 좋은 경기를 하겠다"고 덧붙였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