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건강한 가족] 서울대병원 개발 앱 ‘SMART’ 중·노년층 기억력 향상에 효과

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신민섭 교수팀이 중·노년층을 위한 기억력 훈련 애플리케이션(앱) ‘SMART’를 개발하고 그 효과를 입증했다.

신 교수팀은 ‘주관적 기억력 감퇴’가 있는 50~68세 사이 일반인 53명(SMART 18명, 기타 앱 19명, 대기집단 16명)을 대상으로 8주간 훈련 후 주의력, 기억력, 작업 기억력 점수 변화를 비교 분석했다. 그 결과 ‘SMART’로 훈련한 집단에서만 작업 기억력 향상 효과가 나타났다.

작업 기억력은 전두엽 기능과 밀접한 연관이 있으며 선택적 주의력, 행동억제 능력, 문제해결 능력 등 실행기능 발휘 수준에 큰 영향을 미친다. ‘SMART’는 주의력, 기억력, 작업 기억력 훈련과제 10개가 포함된 게임으로 구성돼 있다.

훈련 프로그램은 매일 20분 동안 세 가지 과제를 실시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SMART’는 준비 단계를 거쳐 곧 출시될 예정이다.

류장훈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