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로듀스 101 시즌2 연습생의 '덕후' 과거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참가하는 연습생의 과거가 화제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과거 털린 프로듀스 101 연습생’이라며 정시현이 소개됐다.
 
정시현은 GNI 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로 웹드라마 ‘우리 옆집에 엑소가 산다’로 데뷔했다.
 
그런 그의 과거가 주목 받는 이유는 보아의 팬이었던 그가 국민프로듀서의 대표인 보아를 만나게 됐기 때문이다.
 
실제로 그의 인스타그램을 보면 보아에 관련된 게시물로 가득하며 넘치는 애정을 표현한 것을 알 수 있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사진 정시현 인스타그램]

[사진 정시현 인스타그램]

정시현은 보아 콘서트에 가서 인증사진을 올리고 스스로를 점핑 보아라 칭하며 보아 신곡을 빠짐없이 챙겨듣는 보아의 열렬한 팬이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이를 본 네티즌들은 “성덕이다” “그토록 원하던 꿈을 이뤘네” 등의 반응을 보이며 그를 응원했다.
 
김서환 인턴기자 kim.seohw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