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안희정 “가슴 아프지만 당연한 결정”

안희정 충남지사 [사진 안희정 페이스북]

안희정 충남지사 [사진 안희정 페이스북]

더불어민주당 대선 주자인 안희정 충남지사는 10일 박근혜 전 대통령 파면 결정에 대해 “오늘과 같은 불행한 사태가 발생한 것에 대해 정치인의 한 사람으로서 참으로 가슴 아프다”며 “하지만 오늘 헌법재판소의 결정은 당연한 것”이라고 밝혔다.


안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그 누구도 헌법과 법률에 예외가 있을 수 없다는 것을 보여준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승리, 역사의 승리, 국민 모두의 승리”라며 “그동안의 모순과 갈등을 뛰어넘고 모두가 하나 되는 새로운 대한민국을 건설해야 한다”고 적었다.
 
안 지사는 또 “그동안 촛불을 들었던 분과 태극기를 들고 나왔던 분이 따로 있을 수 없다”며 “우리 모두가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화합하고 통합하는 새로운 시대로 나아가자”고 덧붙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