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근혜 테마주 EG 상한가서 하한가 급락

10일 오전 11시 헌법재판소의 대통령에 대한 탄핵 심판 선고가 시작되자 박근혜 대통령 ‘테마주’로 분류되는 EG가 상한가 근처까지 치솟았다가 하한가까지 급락했다.
 
이날 오전 11시 22분 현재 EG는 전날보다 30% 하락한 7150원을 기록하고 있다. 장중 한때 29% 넘게 오른 1만3100원까지 급등했다.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항이 탄핵을 인용하면서 급락세로 돌아섰다.
 
EG는 박 대통령의 동생인 박지만 씨가 지분 25.95%를 보유한 최대주주다.
 
고란 기자 neor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