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션·정혜영 부부, 또 1억 보태 총 45억 기부

션(사진 왼쪽)과 정혜영(오른쪽)

션(사진 왼쪽)과 정혜영(오른쪽)

가수 션(사진 왼쪽)과 배우 정혜영(오른쪽)씨 부부가 8일 홀트아동복지회(회장 김대열)에 기부금 1억원을 전달했다. 이 기부금은 위기가정 아동의 교육비를 지원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션은 “아이들이 환경 때문에 자신의 꿈을 포기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이다. 아이들이 내가 정말 열심히 한다면 꿈을 이룰 수 있다는 희망을 가졌으면 한다. 또 아내가 늘 같은 마음으로 함께해줘서 너무 감사하다”는 소감을 전했다.
 
션과 정혜영씨 부부는 두 사람이 홍보대사로 활동하는 홀트아동복지회에 지금까지 13억원 가량을 후원했다.
 
이들 부부는 홀트아동복지회를 비롯해 현재까지 총 45억원에 달하는 기부금을 승일희망재단·컴패션·푸르메재단·세브란스병원 등 도움이 필요한 기관에 전달했다. 또 매년 연탄배달 봉사,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을 위한 기부활동 등 이웃돕기를 실천하고 있다. 
 
조진형 기자 enish@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