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킹 몸살' 中 롯데 홈페이지, 임시 운영 중단

중국 지린성 롯데마트 앞에서 열린 ‘사드 부지 제공 규탄’ 집회 [사진 웨이신 캡처]

중국 지린성 롯데마트 앞에서 열린 ‘사드 부지 제공 규탄’ 집회 [사진 웨이신 캡처]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부지 계약이 마무리된 지난달 28일 롯데그룹의 중국 홈페이지가 사이버 공격으로 다운된 바 있는데, 롯데그룹은 중국서 홈페이지 운영을 임시로 중단하기로 했다고 9일 밝혔다.
 
롯데그룹의 중국 홈페이지는 지금까지 먹통이었다. 롯데면세점의 한국어, 중국어 등 계열서 홈페이지도 지난 2일 해킹 공격으로 마비된 바 있다.
 
롯데그룹은 이 같은 조처에 대해 해킹 위험을 고려한 운영을 중단 및 보안 점검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롯데그룹은 사드 배치와 관련해 중국과 마찰을 빚고 있다. 현재 중국에서 영업정지 처분을 받은 롯데마트 지점은 모두 55곳에 이른다. 중국 현지에 총 99개 롯데마트 점포가 있는데, 절반이 넘는 지점이 영업정지를 당한 셈이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