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분양 포커스] 관광명소 동대문 패션타운에 수익형 호텔


대한민국의 패션 메카로 불리는 서울 동대문 패션타운에 수익형 호텔이 주인을 찾고 있다. 서울 중구 을지로6가 밀리오레 쇼핑몰 19~20층이 호텔 밀리오레(사진)로 탈바꿈하고 62개의 소형 객실을 분양 중이다. 부대시설로 마사지·스킨케어숍, 커피 판매점, 레스토랑, 비즈니스룸, 라운지바 등을 갖춘다.

호텔 밀리오레


호텔 밀리오레가 자리한 동대문 상권은 중국·일본·러시아·동남아 관광객이 가장 많이 찾는 쇼핑·관광 명소다. 하루 유동 인구만 약 100만 명에 달한다. 걸어서 3분 거리에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과 동대문역이 있어 지하철 1·2·4·5호선을 이용해 서울 전역을 편하게 갈 수 있다. 호텔 옆에 청계천과 생태공원, 평화시장 등이 있다. 동대문 디자인플라자(DDP), 동대문역사문화관도 인접해 있다.

투숙객들의 다양한 취향을 고려해 총 8개 타입을 선보인다. 내부는 고급 마감재를 사용해 꾸며진다. 모든 객실에서 DDP를 조망할 수 있다.

분양가는 실당 2억원대다. 연 6% 확정 수익을 보장해 계약 즉시 130만원의 임대 수익을 얻을 수 있다. 분양가의 60%까지 융자 받을 수 있고 객실별 개별등기가 가능하다. 자금관리는 코리아신탁이 맡는다.

분양 관계자는 “이 호텔에서 유커들이 많이 찾는 명동역까지 3개 정거장에 불과하다”며 “쇼핑·관광 명소인데가 교통이 편해 현재 객실 가동률이 90%에 육박한다”고 했다. 분양 홍보관은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14번 출구 앞에 있다.
 
Tip
● 밀리오레 19~20층
● 소형 62개 객실
● 연 6% 확정수익

이선화 중앙일보조인스랜드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