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힘들어하는 아역배우 위해 지성이 제작진에게 한 부탁

NAVER TV '피고인'

NAVER TV '피고인'

 배우 지성이 드라마 '피고인' 촬영이 늦어지자 아역배우 신린아를 배려하는 모습이 화제다. 
 
7일 SBS '피고인' 제작진은 '박정우-차민호의 숨 막히는 병원 추격신'이라는 제목의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에선 병원에서 탈옥을 시도하는 지성과 그를 쫓는 엄기준의 추격신 비하인드 스토리가 담겨 있다. 
 
NAVER TV '피고인'

NAVER TV '피고인'



지성은 자신의 딸로 출연 중인 아역배우 신린아를 등에 업은 채 스태프들과 이야기를 나눈다. 


이어 지성은 "우리 얼른 하연이 찍고 보내자고, 하연이 집에 가야지"라며 늦은 시간까지 촬영에 임하는 아역배우를 배려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NAVER TV '피고인'

NAVER TV '피고인'



실제로 '피고인' 제작진은 "지성이 바쁘게 돌아가는 촬영 현장에 어린 아역 배우가 지칠까 틈틈이 컨디션을 살피며 자상하게 배려한다"고 말했다. 


이어진 기자 lee.eoj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