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종인 탈당 선언에 정청래 "쿨하게 퉁쳤다"

[사진 더불어민주당 정청래 전 의원 트위터]

[사진 더불어민주당 정청래 전 의원 트위터]

더불어민주당 정청래 전 의원이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 대표를 향해 "어디 가시든 건강하시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정 전 의원은 7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나를 컷오프시킨 분이 민주당에서 셀프 컷오프 하시겠단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전 의원은 지난해 총선에서 당시 김 전 대표가 지휘하는 지도부에 의해 공천을 받지 못하고 컷오프됐다. 정 전 의원의 지역구는 손혜원 의원이 이어받았다.
 
그는 "만감이 교차한다. 이제 슬픔도 미움도 없다"며 "기억도 흐릿하다. 쿨하게 퉁쳤다. 어디 가시든 건강하시라"고 말했다.
 
이어 "나는 당을 지키며 정권교체를 위해 매진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전 대표는 이날 "국회의원직 자체가 아무런 의미를 부여할 수 없다"며 "탈당 날짜는 내가 앞으로 정할 것"이라고 탈당을 기정사실로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