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영선 "김종인, 정권교체에 본인이 할 일 있다고 생각하는 듯 해"

[중앙포토]

[중앙포토]



7일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 대표의 탈당과 관련해 "뜻을 존중해 줄 수밖에 없지 않나 생각한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이날 오전 cpbc 라디오 '열린세상 오늘! 김성덕입니다' 인터뷰에서 이날 오전 김 전 대표의 탈당 보도와 관련, "나름대로 정권교체를 위해서 본인이 하실 일 있다고 생각하는 것 같다"고 했다.
 
그는 "그동안 (김 전 대표를) 많이 말렸다"면서도 "지금으로써는 더 이상 말린다는 것은 조금 의미가 없어 보인다. 김 전 대표의 뜻을 존중해 줄 수밖에 없지 않나"고 말했다.
 
전날 진행된 김 전 대표와의 비공개 차담에 대해서는 "그 자리에서 있었던 얘기는 밖에 나가서 안 하기로 했다"며 "얘기를 옮기는 것은 옳지 않은 것 같다"고 답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