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3M 안전 장갑서 간 독성 물질 검출”

[사진 온라인 쇼핑몰 캡처]

[사진 온라인 쇼핑몰 캡처]

 
 
다국적 기업인 3M의 제품에서 독성물질이 다량 검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6일 MBC에 따르면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조사 결과 3M에서 만든 안전 장갑에서 독성 물질인 디메틸포름아미드(DMF)가 검출됐다. 검출된 양은 378ppm으로 독일 기준치의 37배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DMF는 통증·가려움증·염증·붉은 반점 등 피부질환을 일으킬 수 있는 유해물질이다. 피부에 묻거나 흡입하면 간에 독성을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졌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