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쌈무 태연' 만든 옷의 깜짝 놀랄 가격

[사진 V LIVE 캡처 /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 V LIVE 캡처 / 온라인 커뮤니티]

소녀시대 태연이 컴백 무대에서 입은 의상 때문에 '쌈무 태연'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4일 태연은 MBC '쇼 음악중심'을 통해 첫 정규앨범 'My Voice(마이 보이스)' 타이틀곡 'Fine(파인)' 첫 무대를 선보였다.
 
완벽한 무대에도 불구하고 팬들은 태연이 입은 의상이 "쌈무 같다" "턱받이 같다"는 의견을 개진했다.
 
실시간 라이브 방송을 통해 팬이 보낸 댓글에 태연 역시 "태연 언니 왜 턱받이 했냬"라며 까르르 웃기도 했다.
 
태연이 이날 입은 블라우스는 한 해외 온라인 쇼핑몰에서 1408달러, 한화 약 163만원에 판매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