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3회 평창 패럴림픽 데이, 강릉에서 개최

평창 패럴림픽데이에서 이희범 평창올림픽패럴림픽조직위원장이 환영사를 낭독하고 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평창 패럴림픽데이에서 이희범 평창올림픽패럴림픽조직위원장이 환영사를 낭독하고 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2018 평창 겨울패럴림픽을 1년 여 앞둔 4일 강릉 컬링센터에서 '제3회 2018 평창 패럴림픽 데이' 행사가 열렸다.

내년 3월 9일 개막하는 2018 평창 패럴림픽 홍보


이번 행사는 '미리 즐겨라, 느껴라 열정의 패럴림픽!'을 주제로 평창 패럴림픽 첫 테스트이벤트인 '2017 세계휠체어컬링선수권대회' 개막과 함께 진행됐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을 비롯해 케이트 네스 세계컬링연맹(WCF) 회장, 유동훈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 최문순 강원도지사, 나경원 IPC 집행위원, 이명호 대한장애인체육회장, 최명희 강릉시장, 김연아 홍보대사, 체육계 인사 등 3000여 명이 참석했다.
 
공식행사는 세계휠체어컬링선수권 선수단 입장을 시작으로 김연아 홍보대사의 컬링스톤 시구, 주요 인사의 휠체어컬링 경기 체험 등으로 이어졌다.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의 훈련 모습을 담은 패럴림픽 초대 영상을 상영도 이어졌다. 행사장 주변에서는 강릉 그린실버악단의 연주와 더불어 패럴림픽 종목 체험관과 조직위·강원도·강원도문화도민협의회 등의 홍보부스가 운영됐다. 그룹 에이핑크의 축하공연과 패럴림픽 공식 기념품 제공 퀴즈이벤트도 진행됐다.
패럴림픽 데이에서 휠체어컬링 시구를 하고 있는 김연아 홍보대사. [대한장애인체육회]

패럴림픽 데이에서 휠체어컬링 시구를 하고 있는 김연아 홍보대사. [대한장애인체육회]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지난달 9일 개최된 평창 겨울 올림픽 G-1년 공식 카운트다운 행사와 테스트이벤트에 대한 관심과 성원이 패럴림픽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 패럴림픽의 성공이 진정한 올림픽의 성공인 만큼 국민들의 관심과 응원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유동훈 문체부 차관은 "평창 패럴림픽은 선수와 관람객 모두가 불편 없이 대회에 참여하는 '배리어프리(barrier free)'를 목표로 한다. 장애인들이 대회 시설과 식당, 화장실 등 다양한 시설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개선하고 있다"고 했다.
 
이명호 대한장애인체육회장은 "2018 평창 패럴림픽을 물심양면으로 지원해주시는 많은 분들께 감사를 드린다. 세계휠체어컬링선수권에 출전하는 선수들이 그동안 닦아온 실력을 마음껏 펼치기 바란다"고 선수들의 선전을 기원했다.
패럴림픽 데이에서 휠체어컬링 시구를 하고 있는 이명호 대한장애인체육회장. [대한장애인체육회]

패럴림픽 데이에서 휠체어컬링 시구를 하고 있는 이명호 대한장애인체육회장.[대한장애인체육회]

 
패럴림픽 데이는 패럴림픽 정신 확산과 장애에 대한 인식 제고를 위해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가 창안해 2003년부터 시작된 행사다. 국내에서는 지난 2015년 서울 광화문과 2016년 춘천 의암빙상장에서 1, 2회 행사가 각각 펼쳐졌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