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 국무부, 최순실 언급하며 "한국이 부패 문제 겪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 탄핵을 촉구하는 촛불집회 [중앙포토]

박근혜 대통령 탄핵을 촉구하는 촛불집회 [중앙포토]

미국 국무부는 3일(현지시간) 펴낸 ‘2016 국가별 인권보고서’에서 “한국은 국가보안법, 양심적 병역거부 문제 뿐 아니라 부패 문제도 겪고 있다”며 “박근혜 대통령의 오랜 친구인 최순실씨가 강요ㆍ협박ㆍ권력남용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고 소개했다.


국무부는 이 보고서에서 “최씨는 박 대통령과의 개인적 인연을 악용해 재산을 모은 혐의를 받고 있다”며 “비영리재단을 세운 뒤 기업들을 협박해 수천만원을 기부하도록 한 혐의도 있다”고 밝혔다. 보고서엔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을 사건 연루 인물로 함께 소개했다.
 
보고서엔 “박 대통령이 최씨 범죄에 연루됐다는 의혹이 퍼졌고 대규모 시위가 일어났다”거나“박 대통령을 반대하는 수천명이 거리 시위를 벌였고, 몇 주에 걸쳐 토요일마다 평화 행진이 열렸다”는 내용도 적혀 있다. 국무부는 “검찰이 박 대통령에 대한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보고서엔 지난해 12월 박 대통령이 234명의 국회의원 찬성으로 직무정지됐다는 점과 함께, 헌법재판소의 탄핵심판 상황도 소개돼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