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숭실대, 2017학년도 입학식 거행

숭실대학교(총장 황준성) 2017학년도 신입생 입학식이 3월 2일(목) 오전 10시 반 교내 한경직기념관 대예배실에서 3182명의 신입생과 학부모, 황준성 총장, 각 단과대 학장 등 교내·외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대히 거행됐다.
 
한경직기념관 대예배실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는 황준성 총장

한경직기념관 대예배실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는 황준성 총장

입학식은 정진강 학사부총장의 사회로 △기도와 성경봉독(김회권 교목실장) △입학허가 선언(황준성 총장) △입학선서(신입생 대표, 스마트시스템소프트웨어 이준영 학생) △환영사와 단과대학장 소개(황준성 총장) △특강(최기일 동문, 방위사업학 박사 1호) △교가제창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신입생 대표로 스마트시스템소프트웨어학과 이준영 학생이 선서를 하고 있다.

신입생 대표로 스마트시스템소프트웨어학과 이준영 학생이 선서를 하고 있다.

황준성 총장은 “신입생 여러분들의 입학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올해로 개교 120년을 맞이하는 숭실대는 이 땅에 대학의 역사를 써내려가기 시작한 한국 최초의 근대 대학이며, 일제 강점기 신사참배를 거부하여 자진 폐교한 역사를 가지고 있는 자랑스러운 기독교 민족대학”이라고 소개하며 신입생을 환영했다. 이어 “다가올 통일시대를 준비하는 통일교육 선도대학인 숭실의 가족이 된 것을 다시 한번 환영한다”며 “학창생활동안 숭실의 새로운 역사와 미래를 만들어가는 여러분을 응원하고 선배로서, 총장으로서 함께·같이 걸어가겠다”고 격려했다.
최기일 동문(회계00학번, 방위사업학 박사 1호)이 특강을 하고 있다.

최기일 동문(회계00학번, 방위사업학 박사 1호)이 특강을 하고 있다.

 한편 이날 입학식에는 최기일 동문(회계 00학번, 방위사업학 박사 1호)이 특강자로 나서 <당신의 인생은 ing-멈추지 않는 삶을 위하여>라는 제목으로 열강을 했다. 최 동문은 “성공은 무수한 실패를 통해 만들어지는 것이기에 끝까지 도전하는 용기를 잃지 마라”고 전하며 치열하게 보냈던 자신의 대학생활을 소개했다. 또한 “최초의 순간은 짧고 최고는 길다. 재능과 역량을 발휘하여 자신만의 경쟁력 있는 분야를 만들라”고 강조했다.
최기일 동문은 2016년 2월 현역 육군 소령으로 국내 첫 방위사업학 박사 학위를 받고 현재 국방대 교수로 재직 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