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태연을 만난 '짱짱팬' 걸그룹 멤버의 반응

[사진 네이버 브이앱 캡처]

[사진 네이버 브이앱 캡처]

걸그룹 '레드벨벳' 멤버 예리와 웬디가 한 방송에서 선배 가수 태연을 만났다.

예리와 웬디는 지난달 28일 방송된 네이버 브이앱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두 사람은 이날 태연의 신곡 'Fine(파인)'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급작스레 등장한 태연을 보고 환호를 질렀다. 레드벨벳은 평소 태연의 팬임을 공개적으로 밝혀온 바 있다.

[사진 네이버 브이앱 캡처]

[사진 네이버 브이앱 캡처]

[사진 네이버 브이앱 캡처]

[사진 네이버 브이앱 캡처]

[사진 네이버 브이앱 캡처]

[사진 네이버 브이앱 캡처]

웬디는 "저 연예인 만났어요"라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고, 예리도 태연을 껴안으며 수줍은 미소를 지었다.

이에 태연은 후배들을 향해 "아유 이쁜이들"이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 레드벨벳 인스타그램]

[사진 레드벨벳 인스타그램]

레드벨벳은 이날 정오 태연의 음원이 공개되자 공식 인스타그램에 "12시가 되기를 기다렸다. 전곡 재생 중. 우리 태연 언니♥"라며 "동생들은 언제나 언니의 짱짱팬"이라고 글을 남기기도 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