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나래 “이상한 소문 돌아…나래바 남자손님 안와”

개그우먼 박나래가 자신의 나래바에 이상한 소문이 돌아 남자손님이 뚝 끊겼다고 하소연했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개그우먼 박나래가 자신의 나래바에 이상한 소문이 돌아 남자손님이 뚝 끊겼다고 하소연했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개그우먼 박나래(32)가 나래바(bar) 운영에 대해 “이상한 소문이 돌아 남자 손님이 없다”며 안타까워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백종원의 3대 천왕’의 ‘꼬치열전-꼬치를 사랑한 백데렐라’편에는 초대 소님으로 ‘나래바 사장’ 박나래와 배우 이시영이 출연했다.

방송에서 패널들이 ‘최근 나래바에 온 남자 손님’에 대해 묻자 박나래는 울상이 돼서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박나래는 “‘집주인이 때린다더라’ ‘차 키를 뺏는다더라’ 하는 이상한 소문 때문인 것 같다”고 했다. 이어 자료화면으로 “2층에섯 나가려면 5층에서 뛰어내려야 한다”고 말하는 박나래의 모습이 등장하기도 했다.
아무도 오지 않는 나래바 사장 박나래는 “‘나래BAR’에 온 손님들에게 배달음식을 먹여본 적이 없다”며 요리 대결에는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최근 박나래는 새로 이사한 집에 새 나래바를 제작했다. 박나래는 새 나래바에 90만원을 투자했다. 박나래는 한 방송에서 “남자를 홀리기 위해서 나래바를 제작했지만 아무도 안 온다”라며 신세를 한탄하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