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채아 돌발 19금 발언…멤버들 ‘깜짝’

[사진 JTBC]

[사진 JTBC]

한채아의 돌발 19금 발언이 화제다.

25일에 방송되는 ‘아는형님’에는 강예원과 한채아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 강예원은 “나랑 사귀었던 남자들이 항상 이런 말을 했는데 그 말은 뭘까”라는 문제를 냈다. 한채아는 “나 알 것 같은데 말 못할 것 같다. 정답일 것 같다”라고 말하자 강예원은 “좀 참아달라”고 부탁했다.

아는형님 다른 멤버들이 계속 답을 틀리자 한채아는 “넌 너무 커”라는 한 마디에 모두를 당황케 했다.

강예원은 뿅망치를 들고일어나 “뭐가 크냐”며 당황스러운 듯 물었다. 그러자 한채아는 “키카 너무 커. 남자가 너무 작았던 거야”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강예원은 “나 얘랑 괜히 나왔어”라며 “나 깜짝 놀랐다”라며 얼굴을 붉혔다.

또 강호동은 강예원에게 “예원이는 내가 좋아하는 남자가 내 남편이었으면 좋겠냐, 예원이를 좋아하고 예뻐해 주는 남자가 내 남편이었으면 좋겠냐”라고 물었다.

이에 강예원은 “일단 나를 좋아해 주는 사람이 좋다”라고 전했다. 서장훈 또한 “여자는 자기를 좋아하는 사람을 만나는 것이 오래간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서장훈은 “그렇게까지 남자가 일편단심으로 좋아…”라고 말하다가 “이게 무슨 소리냐. 내가 왜 이런 쓸데없는 이야기를 하고 있냐. 내가 이런 이야기할 자격이 없는 사람인데”라고 정신을 차려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