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계 트위터 공유 1위 차지한 우리나라 아이돌 신곡

[사진 리얼타임빌보드]

[사진 리얼타임빌보드]

 
지난 24시간 동안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공유된 곡을 보여주는 차트인 'Last24hours'에 우리나라 방탄소년단의 이름이 1위로 올라왔다.

 
18일 방탄소년단이 신곡 '낫투데이'의 첫 무대를 선보인 가운데, '낫투데이'에 대한 세계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
 
'낫투데이'는 20일 기준 빌보드의 'Last24Hours'차트 1위에 이름을 올렸다. 또 방탄소년단의 '불타오르네'는 53위를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리아나, 빅션, 케샤, 레이디가가 등 해외 유명가수들을 누르고 차지한 1위라 더욱 특별했다. 팬들은 "노래 너무 좋다" "무슨 영화인 줄 알았다" 칼군무 하면 방탄소년단이네"와 같은 반응을 보였다.
[사진 낫투데이 뮤직비디오 캡쳐]

[사진 낫투데이 뮤직비디오 캡쳐]

 
방탄소년단은 앞서 기자간담회를 통해 "이번 앨범과 안무는 역대급이다" "특히 '낫투데이'의 안무는 정말 역대급이다. 팬들이 무척 좋아할 것 같다"며 자신감을 보이기도 했다.
 
김하연 인턴기자 kim.ha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