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자유한국당 "野, 특검·헌재에 정치적 압력 거둬라"



【서울=뉴시스】장윤희 기자 = 자유한국당은 19일 "야4당은 국민 선동과 분열을 중단하고 특검과 헌재에 대한 정치적 압력을 거둬라"고 촉구했다. 김정재 원내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며 "야4당은 제발 이성을 되찾기 바란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대변인은 "거대야당의 횡포와 폭주가 도를 넘고 있다"며 "환경노동위원회 날치기 사태로 국회를 파행으로 몰고간 야당이 이번에는 바른정당까지 가세해 특검 연장을 외치며 정치 특검이 되어줄 것을 압박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 대변인은 "현재 특검은 '진행 중'이다. 수사기간 연장은 특검이 요청할 수 있고 이를 수용할 권한은 전적으로 대통령, 현재는 황교안 대행에게 있다"며 "야당의 주장은 명백한 월권이자 특검에 대한 정치압박"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아직 열흘의 수사 기간이 남은 상황에서 정치권이 열을 올려 요구할 것은 기간 연장이 아니라 공정한 수사"라며 "야당의 수사기간 연장 요구는 헌재의 탄핵 인용을 압박하고 이후 조기 대선 국면에서 특검을 이용하기 위한 정치적 이해에 따른 꼼수에 불과하다"고 비난했다.



ego@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